james ensor,1892



웃어라,

온 세상이 너와 함께 웃을 것이다.

울어라,

너 혼자 울 것이다.



**가시관을 쓰고 피흘리는 저 사람은 예수다. 입은 웃고 있지만 눈은 울고 있다. 영화 <올드보이>의 오대수 감금방에 걸려있던 그림과 글.
  1. 나나 2004.05.24 11:43

    올드보이..보다가 쏠려서 토하는 줄 알았어요!! 특히 저 그림..ㅜㅜ 너무 싫어...

  2. slowhand 2004.05.24 20:08

    좀 폭력이 과하긴 하지... 쩝. 그래두 잼있는데.^^

  3. Favicon of http://www.cyworld.com/saltiee BlogIcon 찬별 2005.03.22 00:47

    왠지 비수가 꽂히는 무서운 그림이군요. 서글프기도 한 우리네 인생사 같기도 하네요.

  4. slowhand 2005.03.22 07:21

    무섭다니요. 희극적으로 우는 그림인데요. ^^

  5. Favicon of http://www.cyworld.com/saltiee BlogIcon 찬별 2005.03.24 09:53

    '찬별'은 차가운 밤하늘에 유난히 별이 더 반짝인다고 해서 찬별입니다. 사람이 유관으로 볼 때 정말 그렇다네요.^^

  6. slowhand 2005.03.26 12:41

    히히. 잠시 미로같은 블로그에서 미끄러지셨군요. 중, 고등학교 다닐 때는 별자리에 대한 책도 사보고, 사진도 구해 붙이고 그랬지요. 그 시절엔 별에 관심도 있었고, 별을 볼 줄 아는 감수성도 있었는데... 지금은 그런 기능이 다 퇴화해버린 것 같아요. 아마도, 김영삼이 3당 합당이라는 야합으로 대통령에 당선된 사건 때문인 것 같아요. 한 꼴통이 한 소년의 감수성까지 망쳐 버린 것이죠.
    흐흠... 농담인 건 아시죠? ^^

  7. Favicon of http://dogyworld.com BlogIcon dogy 2005.07.30 21:50

    후.. 정말 와닿는 글입니다..
    얼른 방황을 멈춰야 할텐데...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