모 언론사 사장실 로비에서 본 풍경.
조중동한한경국 그리고 사진엔 없지만 왼편에 석간 문화일보.
저 절묘한 배열을 보는 순간 신문을 가져다 놓았을 비서의 센스에 피식했다.

'사진과 그림 > 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내 마음은 호수요.  (0) 2006.04.02
조중동한한경국  (0) 2006.03.30
땡땡이는 나의 힘!  (0) 2006.03.27
국화차 & 장미차  (2) 2006.03.26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