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용자 삽입 이미지

우비를 입고 숲과 비 속을 걸었다.
예전 보다 더 많이 쉬고, 더 많이 버는 밀도 높은 삶을 살고 있지만 맘이 그리 편치는 않다.

"You have to follw your heart."

그의 말이 머리 속을 떠나지 않았다.
셔터의 미묘한 반발감을 손끝으로 느끼며 깊고 느린 상념에 잠겼다.
비록 정확한 목적지를 알 수 없는 길이지만 출발할 준비가 되어가는 것 같다.

부디, 우연에는 용기를...


'사진과 그림 > 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성산대교 야경  (1) 2007.09.09
산책  (0) 2007.08.14
홈에버 상암동 매장에서  (2) 2007.07.29
출근길  (0) 2007.07.25

+ Recent posts